정교회 신약성서 강해
마태오 복음 2장

이방인들이 아기 예수를 경배하다 (마태오 2:1-12)

1) 예수께서 헤로데왕 때에 유다 베들레헴에서 나셨는데 그 때에 동방에서 박사들이 예루살렘에 와서 2) “유다인의 왕으로 나신 분이 어디계십니까? 우리는 동방에서 그분의 별을 보고 그분에게 경배하러 왔읍니다하고 말하였다. 이 말을 듣고 헤로데왕이 당황한 것은 물론, 예루살렘이 온통 술렁거렸다. 4) 왕은 백성의 대사제들과 율법학자들을 다 모아 놓고 그리스도께서 나실 곳이 어디냐고 물었다. 그들은 이렇 대답하였다. “유다 베들레헴입니다. 예언서의 기록을 보면, ‘유다의 땅 베들레헴아, 너는 결코 유다의 땅에서 가장 작은 고을이 아니다. 내 백성 이스라엘의 목자가 될 영도자가 너에게서 나리라고 하였읍니다. 그 때에 헤로데가 동방에서 온 박사들을 몰래 불러 별이 나타난 때를 정확히 알아 보고 그들을 베들레헴으로 보내면서 가서 그 아기를 잘 찾아 보시오. 나도 가서 경배할 터이니 찾거든 알려 주시오하고 부탁하였다. 왕의 부탁을 듣고 박사들은 길을 떠났다.  그 때 동방에서 본 그 별이 그들을 앞서 가다가 마침내 그 아기가 있는 곳 위에 이르러 멈추었다. 이를 보고 그들은 대단히 기뻐하면서 11) 그 집에 들어 가 어머니 마리아와 함께 있는 아기를 보고 엎드려 경배하였다. 그리고 보물상자를 열어 황금과  유항과 몰약을 예물로 드렸다. 박사들은 꿈에 헤로데에게로 돌아가지 말라는 하느님의 지시를 받고 다른 길로 자기 나라에 돌아 갔다.

 

2:1 마태오는 예수의 이방선교를 기대했다. 동방에서 온 지혜로운 사람들은 지금의 페르시아에서 왔고 그들은 당시 현명한 이들이었다. 구약성서에 나오는 이방인 발람(민수기23:24)은 이들의 선조로서 메시아를 기다리고 있었다. 동방박사들이 주님을 경배하는 것은 참 이스라엘인, 교회를 상징하며 교회의 구성원은 믿음으로 인정되는 것이지 민족 계보로 인정되는 것은 아니다.

2:2 별은 아기 그리스도의 탄생역사에 특별한 의미를 갖는다. 고대시대에는 별의 의미는 신이며 신성한 왕권(민수기 24:17)이었다. 별은 메시아를 뜻하는 상징이며 그가 온 세상에 비추게 될 빛을 의미한다.

2:4 헤로데는 새로 태어난 임금에게 자기의 권세를 빼앗길 가능성에 두려워했다. 당시 대사제는 정치적 종교적 지도자였다. 이들은 메시아가 태어난 사실을 모르고 있었지만 태어날 것과 그 장소를 알고 있었다. 하느님은 “고귀하고 선한 마음”의 소유자에게만 진리를 밝히신다(루가8:15). 

2:11 마태오는 이방인들이 예수를 처음으로 경배하는 것을 밝힌다. 루가는 예수를 경배하는 사람들은 가난한 유대인 목동들이라고 기록한다(루가2:8-17). 이방인들의 첫 열매인 동방박사들이 예수께 가져온 황금은 임금, 유향은 하느님, 몰약은 고통을 겪고 죽임을 당할 사람을 뜻한다. 동방박사들은 별 관찰을 통하여 임금의 탄생을 알았고, 직접 찾아와 목격했을 때에는 “정의로운 태양”, “떠오르는 태양(이사야 59:19), “빛나는 샛별(묵시록 22:16)”로 인식했다.  

 

이집트로 피신하시다 (마태오 2:13-15)

박사들이 물러간 뒤에 주의 천사가 요셉의 꿈에 나타나서 헤로데가 아기를 찾아 죽이려 하니 어서 일어나 아기와 아기 어머니를 데리고 에집트로 피신하여 내가 알려 줄 때까지 거기에 있어라하고 일러 주었다. 14) 요셉은 일어나 그 밤으로 아기와 아기 어머니를 데리고 에집트로 가서 15) 헤로데가 죽을 때까지 거기에서 살았다. 이리하여 주께서 예언자를 시켜 내가 내 아들을 에집트에서 불러 내었다고 하신 말씀이 이루어졌다.

2:14 이집트는 이스라엘 백성이 피신 갔다가 포로생활을 한 곳이다. 이스라엘 백성들이 이집트로 피신 가듯이(출애굽기 12:31-42), 요셉은 한 밤중에 이집트로 피신 갔다. 여행비용은 동방박사들이 선물한 것으로 충당했다. 아기 예수의 첫 걸음마는 피신도중에 이루어 졌다. 이는 하느님의 백성은 하느님의 뜻을 따르기 위해서는 세상의 권세를 피하여야 되는 것을 성서의 여러 곳에서 설명되어지고 있다.

2:15 “내 아들을 이집트에서 불러내었다” 함은 이스라엘에 비길 수가 있다(호세아 11:1, 출애굽기 4:22). 구약성서는 하느님의 아들이 이스라엘이었다. 신약에서는 예수가 진정한 이스라엘이다. 구약시대의 이스라엘과 같지 않게 신약에서는 죄짓지 않고 무사히 이집트에서 돌아오는 모습을 예수가 재연하고 있다.

거룩한 아이들 (마태오 2:16-18)

16) 헤로데는 박사들에게 속은 것을 알고 몹시 노하였다. 그래서 사람을 보내어 박사들에게 알아 본 때를 대중하여 베들레헴과 그 일대에 사는 두 살 이하의 사내아이를 모조리 죽여 버렸다. 17) 이리하여 예언자 예레미아를 시켜, 18) “라마에서 들려 오는 소리, 울부짖고 애통하는 소리, 자식 잃고 우는 라헬, 위로마저 마다는 구나!” 하신 말씀이 이루어졌다.

 

2:16 헤로데의 잔악성은 모세 예언자의 탄생 때에 예언되어졌다. 파라오가 모든 사내아이들을 학살하여 첫 이스라엘 민족을 멸하려고 했다(창세기 1:16,22).

2:17, 18 예레미아 예언자는 이스라엘 백성들이 방랑생활을 하게 될 것을 예언했다(예레미아 31:15). 이들이 이방인들의 지역을 방랑할 때에 라마(18)를 지나게 되고 이곳은 라헬 (야곱의 아내)의 무덤이 있는 곳이다(사무엘 상 10:2). 예레미아 예언자는 오래전에 죽은 라헬도 그의 무덤 속에서 이스라엘 백성이 당할 고통스러운 운명을 보고 통곡하는 모습을 이야기하고 있다. 베들레헴 부모들이 어린아이들의 학살 앞에 통곡하고 있다. 정교회는 학살당한 어린이들을 순교성인으로 받아들인다. 라헬이 바벨론에서의 방랑생활을 마치고 돌아올 그녀의 자식들에 대한 예언을 받았던 것처럼, 예수가 이집트의 방랑생활을 마치고 돌아오게 될 것이다.

 

이집트에서 돌아오시다 (마티오 2:19-23)

19) 헤로데가 죽은 뒤에 주의 천사가 에집트에 있는 요셉의 꿈에 나타나서 아기의 목숨을 노리던 자들이 이미 죽었으니 일어나 아기와 아기 어머니를 데리고 이스라엘 땅으로 돌아 가라하고 일러 주었다. 요셉은 일어나서 아기와 아기 어머니를 데리고 이스라엘 땅으로 돌아 왔다. 22) 그러나 아르켈리오가 자기 아버지 헤로데를 이어 유다 왕이 되었다는 말을 듣고 그리로 가기를 두려워하였다. 그러다가 그는 다시 꿈에 지시를 받고 갈릴래아 지방으로 가서 나자렛이라는 동네에서 살았다. 이리하여 에언자를 시켜 그를 나자렛사람이라 부르리라고 하신 말씀이 이루어졌다.

 

2:19 헤로데는 기원전 4년에 죽었다. 그리스도의 탄생 년도를 기준한 서기(A.D.-Anno Domini-“주님의 해라는 라틴 말)는 몇 년 후부터 시작된 것이다.

2:22 아르켈리오는 잔악한 자로 유대인들이 탄원서를 제출하며 저항했기에 어거스터스 황제에 의해 서기 6년에 축출되고 만다. 그의 잔악성이 주님에 의해 죠셉에게 알려져 이스라엘로 돌아가지 않고 갈릴래아의 나사렛이라는 고을로 가게 된다. 이곳은 헤로데의 또 다른 아들 헤로데 안타파스(루가 3:1)가 다스리고 있었다. (2:23 이사야 11 1절 참조)

1장

2장

3장

4장

5장

6장

7장

8장

9장

10장

11장

12장

13

14장

15장

16징

17장

18장

19장

20장

21장

22장

23장

24장

25장

26장

27장

28장

 

 

 

편저: 나창규 (다니엘) 대신부

        성 바울로 출판부